'이혼 고충토로' 김현숙 링거 투혼… "싱글맘의 죄책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김현숙이 링거를 꼽고 병실에 누워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심경을 고백했다. /사진=김현숙 인스타그램
배우 김현숙이 입원 중인 근황과 심경을 고백했다.

김현숙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런 사진 올리는 거 싫어했는데 쉼 없이 달려온 25년. 죽을 것 같이 힘들어도 일을 해야만 해서 사실 몸과 마음이 지쳤다"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병원에서 링거 주사를 맞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김현숙은 "쉬어본 적이 없다. 이제 엄마이기에 더 쉴 수 없다"며 "아이를 사랑하지만 나도 너무 힘들고. 특히 싱글맘인 나는 너무 힘든 그 와중에 죄책감에 시달린다. 양가감정을 가져야 한다는 것이..."라며 싱글맘으로서 고충을 고백했다. 그러면서 "쉴 수 있을 때 쉬자. 우리 살아내봅시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김현숙은 다음달 2일 방송되는 '이상한 언니들' 채널 예고편에서 자신의 이혼을 언급했다. 그는 영상에서"바람도 아니었다, 차라리 바람을 피웠으면 나았을 것" "나는 애가 하나긴 한데 친정 트라우마도 겁나 있었어, 집안의 경제력은 제가 다 책임져야 했다구" "저는 영글어서(안 하면 죽을 것 같을때) 이혼했다. 막 열매가 막!!" 등의 발언으로 이혼을 하게 된 이유를 짐작하게 하는 발언을 해 화제를 모았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