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거여새마을·동대문 신설1구역, 공공재개발 정비계획 심의 통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거여새마을 조감도. /LH 제공
서울 송파구 거여새마을구역과 동대문구 신설1구역이 공공재개발사업 후보지 중 최초로 정비계획 심의를 통과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7일 서울시에서 개최된 도시재정비위원회와 도시계획위원회 수권소위원회에서 거여새마을구역 재정비 촉진계획(안)과 신설1구역 정비계획 변경(안)이 각각 가결됐다고 8일 밝혔다.

거여새마을구역은 올해 초 서울시 사전기획 절차를 착수한 이후 약 1년 만에 정비구역 지정의 마지막 관문을 넘어섰다. 특히 지난 9월 사전기획(안)이 결정된 이후 약 3개월 만에 주민공람 등 입안과 심의 절차를 최종 완료하는 등 정비구역 지정 절차를 획기적으로 단축한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신설1구역은 2008년 정비구역 지정 이후 장기간 사업이 정체된 지역이었으나 지난해 1월 공공재개발 후보지선정 이후 LH가 공공사업시행자로 참여해 정비계획 변경 절차에 착수했다.

거여새마을구역은 거여역 일대 노후화된 저층 주거지역으로 규모는 7만1922.4㎡다. 특히 지난 2011년에 거여·마천재정비촉진지구로 편입돼 재개발사업이 추진됐으나 제1종일반주거지역이 대다수여서 사업 추진에 난항을 겪었다.

이번 심의 통과된 재개발 촉진계획(안)에 따라 제2종일반주거지역 등으로 용도지역이 상향되고 사회복지시설을 기부채납해 법적 상한초과용적률이 적용된다.


거여새마을구역은 최고 35층 규모의 공동주택 1654가구가 공급되며 그 중 공공주택은 468가구다. '서울시 임대주택 혁신방안'에 따라 3~4인 가구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59~84㎡형은 294가구, 1~2인 가구 등을 위한 39~49㎡형은 174가구로 공급된다. 아울러 인근에 있는 거여·마천재정비촉진지구와 위례신도시를 연결하는 지역적 연계 거점도 마련된다.

신설1구역 조감도. /LH제공

신설1구역은 서울 동대문구 신설동 92-5번지 일대로 지하철 등 교통 편의성과 성북천변의 우수한 입지 여건에도 노후한 주변 환경으로 주목받지 못했다. 하지만 이번 공공재개발사업을 통해 1만1000㎡ 규모의 부지에 용적률 인센티브가 적용돼 용적률 299.50% 이하, 높이 25층 규모의 주택이 들어선다.

당초 정비계획(218.8%·169가구) 대비 130가구 늘어난 299가구가 계획됐다. 그 중 109가구(토지 등 소유자 분양 제외)는 일반공급, 110가구는 공적임대주택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서울시 임대주택 혁신방안'에 따라 임대주택 면적을 확대 반영해 전체 임대 세대수의 37%를 전용 84㎡, 52%를 59㎡로 계획해 소셜믹스를 구현했다.

대상지 주변의 기존 가로 특성을 고려한 보행·차량동선을 계획해 차량 진출입과 통학로 등이 배치되고 인접 주변 지역과 성북천의 연계를 고려한 경관과 외부공간도 계획될 예정이다.

거여새마을구역과 신설1구역은 연말에 정비구역 지정(변경) 고시를 앞두고 있으며 LH는 내년 시공자 선정, 2025년 착공을 목표로 사업 추진에 적극적으로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오주헌 LH 수도권도시정비특별본부장은 "공공재개발 후보지 선정 이후 2년도 채 되지 않아 정비구역으로 지정·변경되는 곳으로 두 구역은 공공재개발사업의 신속함을 잘 보여주는 사례"라며 "앞으로도 주민들과의 긴밀한 협의로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지역 주민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유진
신유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