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즈아" 비트코인, 바닥 찍고 3000만원선 돌파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트코인 가격이 3000만원에 육박했다./사진=로이터
새해 첫날 2000만원대 초반으로 시작한 비트코인 가격이 3000만원선을 넘보고 있다.

28일 코인마켓캡 따르면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8시20분 기준 2837만9866원으로 전일대비 0.32% 오른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비트코인은 지난 26일 2923만원대까지 치솟으며 2900만원선을 뚫은 바 있다.

현재 가팔랐던 상승세는 다소 꺾이긴 했지만 암호화폐업계 사이에선 반등의 가능성을 높게 점치고 있다.

주기영 크립토퀀트 대표는 지난 26일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이 강세장 초기 단계에 진입했다"고 평가했다.

암호화폐 전문 투자사인 판테라캐피털의 댄 모어헤드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비트코인 가격은 이미 바닥을 지났고 연간 2.3배 오르며 상승세를 지속할 것"이라는 내용이 담긴 서한을 투자자들에게 보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623.04상승 7.6313:30 06/07
  • 코스닥 : 879.20상승 8.9213:30 06/07
  • 원달러 : 1299.90하락 8.213:30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3:30 06/07
  • 금 : 1981.50상승 7.213:30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