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퓨처엠, '3만톤 규모' NCA 양극재 공장 추진… 3920억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퓨처엠이 니켈·코발트·알루미늄(NCA) 양극재 공장 건설을 추진한다. 사진은 공장 조감도. /사진=포스코퓨처엠 제공
포스코퓨처엠이 니켈·코발트·알루미늄(NCA) 양극재 생산공장 건설에 나선다. 글로벌 수요 증대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포스코퓨처엠은 최근 포항 NCA 양극재 공장 투자 건을 이사회에 보고하고 승인받았다. 현재 주력 제품인 니켈·코발트·망간(NCM) 및 니켈·코발트·망간·알루미늄(NCMA) 외에 고객 및 제품군을 다변화해 시장경쟁력을 확대하겠다는 목표다.

이번 신규 투자 건은 지난 1월 삼성SDI와 10년간 40조원 규모의 하이니켈 NCA 양극재 공급 계약에 따른 조치다. 포스코퓨처엠의 NCA 양극재 전용 공장 건설은 이번이 처음이다. 투자비는 총 3920억원이며 포항 영일만4일반산업단지 내 연산 3만톤 규모로 건설된다. 60킬로와트시(kWh)급 전기차 30만여대에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포항 NCA 양극재 공장은 올해 상반기 착공, 오는 2025년 생산 판매할 예정이다. 올해와 내년에는 광양 양극재공장 일부 라인에서 생산되는 NCA 양극재를 공급한다. 포스코퓨처엠은 이번 NCA 양극재 전용 공장 건설에 따라 NCA 양극재 수주를 지속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포스코퓨처엠은 이번 투자에 앞서 지난해 4월 같은 부지내 3만톤 규모의 NCMA 양극재 공장을 착공, 2024년 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25년 포항에서만 6만톤 규모의 양극재 생산이 가능하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95상승 10.5410:02 06/07
  • 코스닥 : 877.44상승 7.1610:02 06/07
  • 원달러 : 1299.20하락 8.910:02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0:02 06/07
  • 금 : 1981.50상승 7.210:02 06/07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