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母 사망 이틀 뒤 발견"… '2번 이혼' 방은희 눈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방은희가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사연을 털어놨다. /사진='같이삽시다3' 제공
배우 방은희가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사연을 털어놓았다.

방은희는 21일 밤 방송되는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 출연해 아픈 가정사를 고백한다. 이날 방은희는 존경하는 배우로 박원숙을 꼽으며 포항으로 달려온다.

방은희는 "최근 일일드라마 '비밀의 여자'를 촬영하고 있고 간만에 남편이 생겼다"며 극 중 남편 역할로 열연 중인 최재성을 언급했다. 이어 "드라마 감독님과 작가님에게 모처럼 생긴 남편이니 이불씬이라도 넣어달라 고 요청했다"라고 비화를 덧붙였다.

특히 다사다난했던 지난 삶을 이야기하던 방은희가 어머니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사연을 털어놓았다. 2번의 결혼과 이혼 후 외로운 싱글맘으로 살아온 방은희였기에 힘들게 살아가는 모습을 어머니에게 보여주고 싶지 않았을 터. 방은희는 어머니의 호출에도 약 1년 동안 만남을 미루기만 하다가 "어머니가 돌아가신 지 이틀 뒤에야 발견했다"며 어머니를 여읜 슬픔과 후회의 눈물을 흘렸다.

이날 자매들이 큰언니 박원숙의 뜻밖의 과거 사진을 발견, 박원숙은 故 김대중 전 대통령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박원숙은 서민적인 이야기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드라마 '한 지붕 세 가족'에서 '순돌이 엄마'로 열연했던 시절, "당시 국회의원이었던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집에 방문했다"며 만남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입당 제의를 받았다"는 깜짝 비화를 공개해 자매들을 놀라게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