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동남합성, 57억 규모 보통주 소각 결정에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동남합성
동남합성 주가가 급등세다.

22일 오후 1시39분 기준 동남합성은 전 거래일 대비 1만450원(24.79%) 오른 5만2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동남합성은 보통주 11만주를 소각할 예정이라고 공시했다. 1주당 가액은 500원이며 소각예정금액은 56억5361만원이다. 소각 예정일은 오는 24일이다.

회사 측은 배당가능이익을 재원으로 취득한 자기주식의 소각으로 자본금의 감소는 없다고 설명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8:05 06/08
  • 금 : 1978.60상승 20.2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