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 돌파했다고요?"… '홍현희♥' 제이쓴, 똥별이 폭풍성장에 '당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준범이 7개월만에 몸무게 10㎏에 돌파해 최강 베이비 포스를 내뿜는다.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코미디언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의 아들 준범이가 7개월 만에 몸무게 10㎏에 돌파했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71회는 '우리가 함께하는 첫 순간'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제이쓴과 그의 아들 똥별이 '준범'이 소아과에 방문해 2차 예방 접종에 나선 가운데, 준범이가 검진에서 부쩍 성장한 포스를 확인시켜 아빠 제이쓴을 당황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준범이는 검사대 위에 눕는 것만으로 울음을 터뜨렸던 전과 달리 세상 얌전한 모습으로 키와 몸무게를 측정해 병원 2회차의 늠름한 모습을 보인다.

준범이는 업그레이드된 의젓함만큼이나 건강하고 튼튼하게 자란 성장 상태를 보였다고 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제이쓴은 "네? 10㎏ 돌파했다고요?"라며 생후 7개월인 준범이 몸무게 두 자리 숫자를 돌파하자 당황함을 표했다고. 준범이는 10㎏의 몸무게로 100명 중 4번째 그룹을 차지한데 이어 키도 8.3㎝나 자란 71.3㎝로 제이쓴표 이유식을 먹고 봄에 기지개를 켜듯 폭풍 성장해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그런가 하면 준범이는 제이쓴에게 경제 조기 교육을 받으며 생애 첫 통장을 개설한다. 최연소 꼬마 손님으로 은행에 방문해 세뱃돈을 저금한 것. 준범은 화제성 4위에 빛나는 귀여움으로 은행 직원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으며 업무를 마비시키는 인기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화제성와 몸무게 모두 상위 4번째에 등극하며 대세의 위엄을 뽐내 보기만 해도 미소가 절로 지어지는 사랑스러운 준범이의 모습은 '슈돌'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5.22하락 0.9418:05 06/09
  • 금 : 1977.20하락 1.4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