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지오센트릭, 글로벌 EAA 제4공장 추진… 아시아 생산기지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지오센트릭이 에틸렌 아크릴산(EAA) 공장을 신설한다. 사진은 나경수 SK지오센트릭 나경수 사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양웨이동 웨이싱화학 동사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양사 관계자. /사진=SK지오센트릭 제공
SK지오센트릭이 고부가 화학소재인 에틸렌 아크릴산(EAA)을 중심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중국 공장 신설을 통해 아시아 유일 EAA 생산기지 확보에 박차를 할 방침이다.

SK지오센트릭은 최근 중국 장쑤성 롄윈강시에서 중국 웨이싱화학과 EAA 공장 신설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식엔 나경수 SK지오센트릭 사장, 장남훈 중국사업본부장, 채연춘 중국사업개발실장, 양웨이동(???) 웨이싱화학 동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EAA 글로벌 제4공장 신설을 추진하기 위해 진행됐다. SK지오센트릭은 EAA 글로벌 제3공장을 위해 지난해 8월 웨이싱화학과 합작법인 설립계약 및 투자협약을 맺은 바 있다. 제3공장은 오는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설계·조달·시공(EPC) 단계에 있으며 제4공장은 약 4000억원을 투자해 내년 하반기 착공, 2028년 연간 약 5만톤 규모의 상업 생산이 목표다.

제4공장 완공 시 SK지오센트릭의 EAA 글로벌 생산능력은 연간 14만톤에 이르게 된다. 아시아 지역을 선제적으로 공략할 수 있는 생산능력이라는 게 회사 관계자 설명이다. SK지오센트릭은 2017년 미국 다우케미칼의 EAA사업 인수를 통해 미국 텍사스, 스페인 타라고나 생산공장을 가동 중이다.

EAA는 글로벌 화학 업체 3~4곳만 생산 가능한 고기능성 접합수지의 일종이다. 금속과 플라스틱, 종이와 플라스틱 등 이종물질 간 접합에 뛰어난 성능을 발휘한다. 접착성이 뛰어난 고품질 제품 그레이드인 High Acid EAA 상업 생산이 가능한 기업은 SK지오센트릭이 유일하다.

나 사장은 "추가적인 EAA 공장 건설 협약을 통해 글로벌 수요에 선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빠른 상업가동으로 고부가 화학소재 생산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고 고부가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에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5.22하락 0.9418:05 06/09
  • 금 : 1977.20하락 1.4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