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곤, 겉멋 들었다"… 정호영 일침 날린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태곤이 '도시횟집'을 위해 회 뜨기 실력을 완벽하게 보완했다. /사진='도시횟집' 방송캡처
정호영 셰프가 배우 이태곤에게 일침을 가했다.

지난 23일 밤 첫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먹어봐, 도시횟집'(이하 '도시횟집')에서는 낚시는 베테랑이지만 장사는 처음인 '도시어부' 멤버들과 새롭게 합류한 배우 윤세아가 함께 횟집 운영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도시횟집' 손님을 받기 전 멤버들은 준비를 했다. 이중 회를 담당하게 된 이태곤은 오픈 2주 전 일식 셰프 정호영을 만나 회 뜨는 법을 배웠다. 이태곤이 "급하게 하다가 깊게 들어간다"며 껍질 벗기기를 상담하자 정호영은 "우리 주방으로 치면 겉멋 들었다고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호영이 뜬 회는 상처 하나 없이 붉은 살점이 선명하게 보였지만 이태곤의 회는 붉은 살점에 구멍이 났다. 보이지 않았다. 정호영은 "보니까 잘하는데 마음이 급하다. 칼집 넣을 때 여유 있게 넣고 욕심을 안 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 이태곤은 '도시횟집' 주방에 입성해 양식 참돔을 이용해 실전처럼 연습에 나섰다. 이태곤은 부족한 실력을 보완하며 연습한 끝에, 완벽하게 껍질과 살을 분리하는 데 성공하며 뿌듯해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23:59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23:59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23:59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23:59 06/02
  • 금 : 1969.60하락 25.923:59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