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이해인, 세계선수권 메달 획득… 김연아 이후 10년 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해인이 피겨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사진=뉴스1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을 대표하는 선수로 떠오른 이해인(17·세화여고)이 세계선수권대회 메달을 획득했다. 김연아 이후 10년 만이다.

이해인은 지난 24일(현지시각) 일본 사이타마현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202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75.53점, 예술점수(PCS) 71.79점을 받아 147.32점을 획득했다.

이틀 전 진행된 쇼트프로그램의 73.62점을 더해 총점 220.94점으로 사카모토 가오리(일본·224.61점)에 이어 2위로 은메달을 따냈다.

한국 피겨 선수가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메달을 목에 건 것은 2013년 김연아 이후 10년 만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