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세계선수권 은메달' 차준환 "즐기면서 모든 것 쏟아냈다"

한국 남자 최초의 성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수상한 차준환. ⓒ AFP=뉴스1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수상한 차준환.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건 차준환(고려대)이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차준환은 25일 일본 사이타마의 슈퍼아레나에서 열린 2023 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105.65점, 예술점수(PCS) 90.74점 등 총점 196.39점으로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당시 작성한 최고 점수(182.87점)를 경신했다.

앞서 쇼트프로그램에서도 클린 연기를 펼치며 99.64점을 받았던 차준환은 총점에서도 자신의 최고점인 296.03점을 기록했다.

이로써 우노 쇼마(일본?301.14)에 이어 2위를 기록한 차준환은 네 번째 출전한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첫 메달을 목에 걸었다. 차준환의 은메달은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역사상 최초의 세계선수권 메달이다.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수상한 차준환. ⓒ AFP=뉴스1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 선수 최초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수상한 차준환. ⓒ AFP=뉴스1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차준환은 "메달을 획득해서 매우 행복하다. 경기 내용에 만족스럽다"며 "그동안 열심히 훈련했다. 오늘 경기를 즐기면서 모든 것을 쏟아냈다"고 소감을 밝혔다.

차준환은 지난해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서 5위를 차지한 뒤 세계선수권에 출전, 메달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하지만 차준환은 당시 스케이트 부츠 문제로 쇼트프로그램 이후 기권을 선언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차준환은 "앞서 세계선수권에서 안 좋은 기억이 있다. 하지만 이번에 좋은 기억을 남기게 됐다"면서 "이번 대회를 앞두고 스케이트 부츠에 문제가 생겼는데, 잘 대처했다. 이런 경험들을 통해 더 발전하고 있다"고 웃었다.

한국 남자 피겨스케이팅은 차준환의 선전으로 다음 시즌 세계선수권 출전권 3장을 획득했다.

차준환은 "지난해 베이징 올림픽에 다녀온 뒤 지인들에게 '다음 올림픽에서는 남자 싱글에서 3명이 출전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세계선수권 수상이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16.17상승 14.8109:42 06/05
  • 코스닥 : 867.25하락 0.8109:42 06/05
  • 원달러 : 1310.10상승 4.409:42 06/05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09:42 06/05
  • 금 : 1969.60하락 25.909:42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