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 불씨 꺼졌을까" SVB, 美 퍼스트 시티즌스가 21조원에 인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미국 중소은행인 퍼스트 시티즌스 은행이 파산한 실리콘밸리은행(SVB)을 인수하기로 합의했다.

미 SVB가 파산한 이후 확산된 금융시스템 불안이 조기에 진화될지 관심이 쏠린다.

다만 미국 내 중소은행이 광범위하게 산적해 있는 만큼 금융위기 우려가 쉽게 진정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미국 연방예금보험공사(FDIC)는 27일 성명을 내고 노스캐롤라이나에 기반을 둔 퍼스트 시티즌스가 SVB의 모든 자산과 예금을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SVB의 자산 규모는 720억달러(약 93조7000억원)이지만 퍼스트 시티즌스는 SVB를 165억달러(21조40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약 77% 할인된 가격이다. 따라서 SVB 17개 지점은 퍼스트시티즌스로 이름을 바꿔 문을 연다.

앞서 FDIC는 지난 9일 SVB에 영업정지 명령을 내리고 인수자를 모색해 왔다.

첫 경매에는 실패했지만 이후 진행된 협상에서 퍼스트 시티즌스와 내셔널 뱅코프 2곳이 최종 경합을 벌이다 퍼스트 시티즌스가 최종 낙점된 것이다.

연방준비은행에 따르면 퍼스트 시티즌스는 지난해 말 기준 총자산이 1090억 달러(약 142조원)로 미국에서 30번째로 큰 은행이었다. 이날 SVB를 인수함에 따라 자산 기준 25위 은행으로 올랐다.

하지만 금융위기 우려는 쉽게 사그러들지 않고 있다.

SVB는 캘리포니아주의 실리콘밸리에서 벤처기업을 중심으로 대출해주는 유일한 상장은행으로 지난해 상장한 스타트업 44%가 SVB은행에서 대출을 받았다.

하지만 최근 스타트업들은 고금리 기조로 인해 자금난에 부딪히자 잇따라 감원을 하며 SVB에서 예금을 인출하고자 했다.

SVB는 고객에게 내 줄 현금을 마련하기 위해 매도가능증권(AFS)을 매각했지만 이에 따른 손실은 18억달러에 달했다. SVB는 이를 만회하기 위해 22억5000만달러 규모 주식 발행에 나섰지만 무산됐다.

이후 SVB에서 뱅크런(대규모 예금 인출 사태)이 발생했고 지난 10일 결국 파산선언을 했다.

SVB파산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문을 닫았던 저축은행 워싱턴뮤추얼 은행(총 자산 3070억달러) 이후 두 번째로 큰 규모다.

이후 미국발 금융위기 우려가 확산됐다. 유럽 최고의 투자은행 중 하나인 크레디트스위스(CS) 은행도 위기를 맞은 것이다.

특히 CS는 1856년에 설립된 세계 17위, 스위스의 2대 은행으로 미 SVB사태보다 시장에 훨씬 더 큰 충격을 줬다.

이후 유동성 위기는 독일 최대 은행 도이체방크로 향했다.

도이체방크는 지난 24일 독일 증시에서 8.5% 급락했다. 채무불이행 위험에 대비하는 보험성격인 '신용부도스와프'(CDS) 비용이 급등한 영향이다.

CDS는 특정 국가·기업의 부도에서 원금을 돌려받을 수 있도록 설계된 파생상품으로 CDS 비용 상승은 부도 위험이 고조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에 퍼스트 시티즌스의 SVB 인수로 미국발 금융위기 우려가 쉽게 누그러지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 내 또 다른 지역은행인 퍼스트 리퍼블릭 은행이 파산위기를 맞고 있기 때문이다.

퍼스트 리퍼블릭 은행은 미국 캘리포니아 소재 지역은행으로 유동성 위기가 높아진 곳이다

퍼스트 리퍼블릭은 최근 미국 11개 은행들이 300억달러(약 39조원)의 유동성을 공급키로 했지만 최근 3주 동안 주가가 90% 이상 폭락했다.

금융권 관계자는 "퍼스트시티즌스의 인수와 미 금융당국의 지원으로 급한 불을 끄긴 했지만 고금리 기조 속 부실 폭탄이 어디서 언제 터질지 모르는 상황"이라며 "정책 당국이 시장을 안심시키려는 노력에도 미 중소형 은행들이 이미 위기에 빠졌다는 평가가 주류를 이루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5.22하락 0.9418:05 06/09
  • 금 : 1977.20하락 1.4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