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비 기둥 김민재 "세트피스 실점 아쉬워, 당분간 소속팀에 집중하겠다"

2차례 A매치서 4실점, 수비 조직력 미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민재가 28일 오후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에서 페데리코 발베르데를 막아서고 있다. 2023.3.28/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김민재가 28일 오후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에서 페데리코 발베르데를 막아서고 있다. 2023.3.28/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서울=뉴스1) 이재상 안영준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의 수비수 김민재(나폴리)가 2경기 연속 2실점을 내준 부분에 대한 진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위르겐 클린스만(독일)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우루과이와의 평가전에서 1-2로 졌다.

전반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가던 한국은 후반 6분 황인범(올림피아코스)이 동점골을 넣었으나 후반 18분 마티아스 베시노에게 결승골을 허용했다.

지난 24일 콜롬비아와의 첫 경기에서 2-2로 비겼던 한국은 3월 2차례 A매치를 1무1패로 마쳤다.

나폴리에서 좋은 활약을 펼치는 김민재가 중심을 잡아줄 수비진으로 기대했으나 2경기에서 4골을 내주며 아쉬운 결과를 받아 들여야 했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내준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3.3.28/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내준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3.3.28/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경기 후 취재진을 만난 김민재의 표정은 어두웠다.

그는 "(오늘) 못 이겨서 아쉽다"며 "세트피스에서 더 집중해야 한다. 선수들과 더 말을 많이 해서 호흡을 맞추겠다"고 말했다.

최근 소속팀에서 강행군을 벌이고 다시 한국에서 빡빡한 A매치 일정을 소화한 김민재는 지친 기색이 역력했다. 여기에 계속해서 빅클럽 이적설이 나오면서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모양새다.

경기 후 클린스만 감독은 "김민재를 포함한 수비진은 잘 해줬다. 실점 장면 또한 경기의 일부"라고 독려했으나 많은 골을 허용한 김민재의 표정은 시종일관 어두웠다.

그는 "정신적으로 좀 무너져 있다"며 "(앞으로) 소속팀에만 집중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이적설에 대한 언급을 피한 김민재는 "축구적으로도 그렇고 몸도 힘들다"며 "당분간은 소속팀에 더 신경 쓰겠다"며 믹스트존을 빠져 나갔다.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82.10상승 5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