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G펀드 공시기준 마련… 금감원, 운용사 7곳과 머리 맞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감원은 금융투자협회와 자산운용사 7곳, 자본시장연구원 등과 함께 'ESG 펀드 공시기준 도입 TF'를 출범했다. 사진은 금융감독원./사진=머니S
금융감독원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펀드 공시기준을 마련한다. 해외 공시 규제와 자산운용사들의 의견을 반영해 올해 상반기 안에 ESG펀드의 공시 방안을 마련하고 실무 작업을 실시한다.

금감원은 금융투자협회와 자산운용사 7곳, 자본시장연구원 등과 함께 'ESG 펀드 공시기준 도입 TF'를 출범했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이복현 금감원장은 국내 주요 자산운용사 최고경영자(CEO)들과의 간담회에서 "자산운용 업계가 건전한 기업경영문화의 선도자가 돼 달라"고 당부하면서, ESG 펀드 공시기준을 마련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금감원은 TF를 통해 해외 주요국의 공시 규제 동향을 파악하고, ESG 펀드의 공시 대상과 투자전략, 운용 능력, 운용 실적 등에 대한 공시기준을 마련할 방침이다.

금감원은 오는 4∼5월 중 TF 운영을 통해 공시기준(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어 충분한 의견 수렴을 거쳐 올 상반기 중으로 공시 서식을 개정하는 등 후속 조치를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8:05 06/08
  • 금 : 1958.40하락 23.1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