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치스코 교황, 호흡기 감염으로 입원…"수일간 치료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9일 프란치스코 교황이 병원으로 가기 전 도움을 받으며 차에 오르는 모습. ⓒ AFP=뉴스1
29일 프란치스코 교황이 병원으로 가기 전 도움을 받으며 차에 오르는 모습. ⓒ AFP=뉴스1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프란치스코 교황이 호흡기 감염으로 며칠간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교황청이 29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교황청 측은 86세의 교황이 최근 며칠 동안 호흡 곤란을 호소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검사 결과 코로나19에 걸린 것을 아니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교황은 로마의 제멜리 병원으로 갔는데, 당시 대변인은 예정된 검진을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교황은 이날 오전 일반 청중들에게 건강한 모습을 보였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게실염을 앓고 있는데 이는 대장을 감염시키거나 염증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이다. 2021년에는 대장 일부를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다.



 

  • 0%
  • 0%
  • 코스피 : 2582.74하락 2.7813:44 05/31
  • 코스닥 : 857.57상승 6.0713:44 05/31
  • 원달러 : 1323.30하락 1.613:44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3:44 05/31
  • 금 : 1977.10상승 1413:44 05/31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