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상용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 최고의 콘셉트카 선정

서울모빌리티쇼서 '제5회 퓨처 모빌리티 시상식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이 서울모빌리티쇼에서 진행되는 퓨처 모빌리티 시상식 상용차 부문에서 최고의 콘셉트카에 뽑혔다. /사진=한국토요타
한국토요타자동차는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이 2023서울모빌리티쇼에서 진행되는 퓨처 모빌리티 시상식 상용차 부문에서 최고의 콘셉트카로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오후 경기 고양 일산 킨텍스 1전시장에서 열리는 '퓨처 모빌리티상'은 지난 2019년부터 한국과학기술원(KAIST) 조천식모빌리티대학원이 주최하고 있는 세계 유일의 국제 콘셉트카 시상식이다.

전년에 선보인 콘셉트카 가운데 미래사회에 유용한 교통 기술과 혁신적 서비스를 선보인 최고의 모델을 승용과 상용 2개 부문으로 나눠 선정한다.

토요타는 지난 '2019 퓨처 모빌리티' 상용차 및 1인 교통수단 부문에서 토요타의 'e-팔레트'(e-Palette)와 '콘셉트-아이워크'(Concept-I WALK)가 최고의 콘셉트카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에 수상한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은 지난해 12월 공개한 콘셉트카다. 토요타의 대표 픽업트럭인 하이럭스에 최신 미라이 수소차가 장착하고 있는 2세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탑재한 모델이다.

토요타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 외에도 ▲아우디 어반스피어 ▲닷지 디오라 2 ▲닷지 램 EV ▲GAC 스페이스 ▲테바 19톤 수소연료전지 트럭 등이 최종 후보에 올랐으며 치열한 접전 끝에 하이럭스 수소 연료 전지 프로토타입이 최종 선정됐다.

토요타는 모터스포츠 대회에 참가해 내구 테스트를 진행하는 등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다양한 도전과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콘야마 마나부 한국토요타자동차 사장은 "앞으로도 토요타자동차는 다양한 전동화 모델 선택지를 제공하는 '멀티 패스웨이' 전략으로 새롭고 매력적인 미래 이동성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5.72상승 24.8712:45 06/09
  • 코스닥 : 884.48상승 8.3512:45 06/09
  • 원달러 : 1295.50하락 8.212:45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2:45 06/09
  • 금 : 1978.60상승 20.212:45 06/09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U-20 월드컵 4강전 아쉬운 패배'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