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부품 생태계 공략한다… GM, 에이씨델코 브랜드 국내 론칭

[2023서울모빌리티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M의 글로벌 애프터마켓 부품 자회사 에이씨델코가 국내 출범했다. /사진=박찬규 기자
미국 제너럴 모터스(GM)의 글로벌 애프터 마켓 부품 및 서비스 브랜드 '에이씨델코'(ACDelco)가 31일 '2023서울모빌리티쇼'를 통해 국내 출범을 알렸다.

이날 열린 에이씨델코 브랜드 론칭 행사는 윌리엄 헨리 GM 해외사업부문 애프터 세일즈 서비스 부문 전무, 이용태 GM 한국사업장 고객 케어 및 서비스 부문 전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115년 역사를 자랑하는 에이씨델코는 전 세계 주요 차종에 적용 가능한 9만여개 부품을 37개 제품 라인에 걸쳐 공급하고 있다. 특히 완성차 제조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순정 부품과 동일한 수준의 품질을 확보했다는 게 회사의 주장.

에이씨델코는 GM의 글로벌 조직인 APC(Aftermarket Product Center)의 리소스와 노하우를 활용해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2023서울모빌리티쇼 에이씨델코(ACDelco) 부스에서 윌리엄 헨리(오른쪽) GM 해외사업부문 애프터 세일즈 서비스 부문 전무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소속 선수들 /사진제공=에이씨델코
소비자 서비스 접근 편의성을 위해 전국 144개 서비스센터를 마련, 차 점검 및 부품 교환 서비스를 시작하며 전국 155개 지정 부품 판매점에서 부품을 판매한다.

이용 가능한 수입차 모델과 경정비 부품은 아우디, BMW, 메르세데스-벤츠, 폭스바겐, 렉서스 브랜드의 28개 모델에 적용되는 엔진오일, 오일 필터, 에어컨 필터, 배터리, 브레이크 패드, 와이퍼 블레이드다.

헨리 전무는 "에이씨델코는 프리미엄 수입차에 적합하게 만들어진 고품질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며 "서비스 확장에 대해 매우 기대가 크며 이는 프리미엄 수입차 고객들을 위한 서비스 경험 향상을 가져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2023서울모빌리티쇼 현장에서는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소속의 송가은, 안지현, 이채은 선수와 스폰서십 협약식도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세 선수는 앞으로 에이씨델코(ACDelco) 브랜드를 위한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