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카 극장골' 포항, 전북에 2-1 역전승…5경기 무패 행진

전북은 1승1무3패 부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항 제카(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포항 제카(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포항 스틸러스가 전북 현대 원정에서 역전승을 거뒀다.

포항은 1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3 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북을 2-1로 잡았다.

포항은 이 승리로 3승2무(승점 11) 무패를 기록, 아직 다른 팀의 5라운드가 열리지 않은 상황에서 2위까지 치고 올라갔다.

반면 홈팬들의 야유까지 받은 전북은 1승1무3패(승점 4)로 부진이 길어지고 있다.

3월 A매치 기간 이후 치른 첫 경기에서, 두 팀 모두 엔트리에 변화가 있었다. 전북은 국가대표팀 경기에서 허리 부상을 당한 김진수가 제외됐다. 백승호와 조규성도 부상으로 명단에서 빠졌다.

포항도 4라운드까지 3골을 기록 중이던 이호재가 도하컵에 다녀온 뒤 발목이 좋지 않아 휴식을 취했다.

전북과 포항의 경기 모습(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전북과 포항의 경기 모습(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두 팀 모두 초반 기선 제압이 더욱 절실했던 상황서, 전북이 먼저 골을 넣었다. 전반 16분 송민규가 뒤로 내준 공을 류재문이 슈팅한 것이 수비수를 맞고 굴절돼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포항은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 투입된 카드들이 반격의 선봉장에 섰다.

후반 12분 포항 제카와 전북 수비수 정태욱이 엉킨 사이 백성동이 배후 공간을 파고든 뒤 침착하게 마무리, 동점골을 만들었다.

포항의 기세는 무서웠다. 몰아치던 포항은 후반 종료 직전인 후반 53분, 백성동의 도움을 받은 제카가 헤딩으로 다시 한 번 전북 골문을 열었다.

전북은 안드레 루이스 등 가용할 수 있는 모든 공격수를 투입했다. 그러나 교체 카드를 다 쓴 상황서 박진섭이 머리 부상으로 실려 나가는 등 악재가 겹치며 추가골에 실패했다.

결국 포항이 적지에서 짜릿한 역전승으로 4월 첫 경기를 기분좋게 마쳤다.



 

  • 0%
  • 0%
  • 코스피 : 2635.42상승 24.5712:57 06/09
  • 코스닥 : 883.73상승 7.612:57 06/09
  • 원달러 : 1295.00하락 8.712:57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2:57 06/09
  • 금 : 1978.60상승 20.212:57 06/09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U-20 월드컵 4강전 아쉬운 패배'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