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신한 여자는 NO!"… 데이트 즐기다 돌연 잠적한 이 남성,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 여성과 데이트를 하던 남성이 돌연 잠적해 화제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사진=이미지투데이

한 여성과 데이트를 즐기던 남성이 잠적한 사연이 알려져 화제다. 이 남성은 해당 여성의 몸에 새겨진 문신을 보고 연락을 두절한 것으로 추정된다.

2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지난 1일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에는 '문신 있다고 썸 차였다'라는 제목으로 한 여성의 글이 올라왔다.
직장인 A씨는 "키 160㎝, 몸무게 48㎏, 생긴 건 흔하면서도 훈훈한 미모라고 생각한다. 어깨부터 팔 라인에 한 뼘만 한 문신이 있다"며 본인을 소개했다.

그는 "내가 평소에 화장도 좀 연하게 하고 옷차림도 노출이 없어서 전혀 몰랐나 보다"며 "어제 썸남이랑 꽃놀이 하러 가기로 해서 어깨에 손톱만큼 구멍 난 원피스 입고 데이트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상대가 구멍 사이로 내 문신을 보고 표정이 미묘해지더라"며 "지금 1시인데 아직도 연락이 안 된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그는 "생긴 건 평범한데 문신 있으면 남자들은 별로라고 생각하냐. 완전 깨냐"면서 "되게 오래 고민하고 (문신) 한 거다. 중학생 때부터 20대 중반까지 계속 하고 싶었던 거였다"고 덧붙였다.

직장인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일부는 "보기엔 좋아 보여도 내 여자친구가 문신 있으면 꺼리게 된다", "미안하지만 싫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다른 직장인들은 "문신까지도 사랑해 줄 남자를 만나라. 아직은 문신에 대한 편견이 없지는 않은데 저는 개인적으로 오히려 개성 있고 좋다고 생각한다", "선입견을 왜 가질까. 이해 안 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5.22하락 0.9418:05 06/09
  • 금 : 1977.20하락 1.4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