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남북 연락사무소 4일 연속 '무응답'… '의도적 차단' 추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일부와 국방부는 북한이 4일 연속 남북 연락채널에 응답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21년 10월4일 서울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 설치된 남북 직통전화기. /사진=뉴스1
북한이 4일 연속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업무개시 통화에 응답하지 않았다.

통일부는 10일 "이날 오전 남북 연락사무소와 남북 기계실 통신시험선 통화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국방부도 이날 "군 통신선을 통해 통화를 시도했지만 응답이 없었다"고 알렸다.

북한은 지난 7일부터 남북 연락채널을 이용하지 않고 있다. 남북 연락사무소는 평일 오전 9시 업무개시 통화와 오후 5시 업무마감 통화를 하고 있다. 서·동해 군 통신선의 경우 주말에도 통화를 진행하는데 지난 8~9일 불발됐다. 이에 따라 기술적 문제가 아닌 북측이 의도적으로 통화에 응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최근 한반도 내 긴장상황은 고조되고 있다 . 한미 연합군사훈련과 미 전략자산의 한반도 전개, 북한 인권보고서 공개·유엔(UN)인권이사회의 북한인권결의 채택, 개성공단내 우리 측 시설의 무단 사용 중단 요구 등이 이뤄졌다.
 

  • 0%
  • 0%
  • 코스피 : 2408.58하락 56.4910:56 10/04
  • 코스닥 : 814.40하락 26.6210:56 10/04
  • 원달러 : 1360.50상승 11.210:56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0:56 10/04
  • 금 : 1841.50하락 5.710:56 10/04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