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려 "前 매니저, 돈 빼돌리고 가슴 사진 몰래 찍어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미려가 전 매니저의 악행을 밝혔다. /사진=김미려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김미려가 전 매니저의 악행을 폭로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B급 청문회'에는 '마음이 큰 그녀들. 들어갈 데 들어가고 나올 데 나온 개그우먼, 모셔봤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미려는 MBC '개그야' 코너에서 '사모님'으로 전성기를 누렸을 때 수입에 대해 "너무 오래돼 기억은 안 나는데 (내가) 더 벌었을 텐데 매니저분들이 돈을 몰래 빼돌렸다"고 말했다.

이어 김미려는 전 매니저의 실명을 언급하며 폭로를 이어갔다. 김미려는 "전 매니저기 나보고 갑자기 '가슴 축소 수술 받을래?'라고 했다"고 운을 뗐다.

그는 "그래서 일단 병원에 상담을 받으러 갔다. 그런데 거기 가면 상체를 벗고 사진을 찍는다"며 "상담 끝나고 차를 타고 가고 있는데 매니저가 갑자기 사진을 보여줬다. 내 사진을 찍어놓은 거다"라고 말했다.

김미려는 "이게 뭐냐. 당장 지우라고 말했더니 '지울 거야. 지울 거야'라고 했다"며 분노했다.

그러면서 그는 "세월이 지나니 문득 '내가 계속 돈 달라고 하면 협박하기 위해 사진을 찍어 놨구나'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3%
  • 38%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