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서 외면 받는 구글 '픽셀폰', 삼성·애플 못 당하겠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글의 첫 폴더블폰(접이식 휴대폰) '픽셀 폴드'. /사진=구글
구글 픽셀폰이 세계 시장에서 외면받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정보기술(IT)매체 폰아레나는 지난 21일(현지시각) 시장조사 업체 스태티스타 자료를 인용해 국가별 구글 픽셀폰 점유율 자료를 전했다.

자료를 보면 구글 픽셀폰 점유율은 호주가 5.4%로 가장 높았고 다음은 미국이 4.6%를 기록했다. 캐나다는 4.5%에 그쳤다.

폰아레나는 픽셀폰이 많은 구매자에게 1회성 결정이기 때문에 더욱 우려스럽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스태티스타가 미국 스마트폰 사용자 9571명을 대상으로 작년 4월부터 2023년 3월까지 실시한 설문 조사를 보면 구글 픽셀폰 사용자의 57%가 다음에는 다른 브랜드로 전환할 가능성이 크다고 답했다.

이와 달리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용자는 34%, 애플 스마트폰 사용자의 경우 34%만이 다른 브랜드로 전환할 가능성이 높다고 응답했다.

이 같이 픽셀폰 사용자들의 충성도가 떨어지는 것은 최근 픽셀폰 관련 버그 오류들이 잇따라 보고됐고 또 다른 제조사들이 구글보다 더 자주 운영체제(OS) 업그레이드를 제공하기 때문이다.

구글은 스마트폰 시장에 비교적 최근에 뛰어 들어 젊은 브랜드에 속한다. 구글은 2021년 픽셀폰 리뉴얼을 대대적으로 진행해 픽셀6, 픽셀7 시리즈 판매량이 크게 신장됐고 미국 시장에서 5번째로 인기 있는 스마트폰 브랜드로 올라섰다.

미국 시장의 46%를 점유하고 있는 애플과 29%를 점유하고 있는 삼성전자보다 크게 뒤쳐져 있지만 현재 상승세인 데다가 최근 폴더블폰 '픽셀 폴드'를 출시하며 반격을 노리고 있는 만큼 향후 추격할 여지가 남아 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8:05 06/08
  • 금 : 1978.60상승 20.2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