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이재명에 단식 중단 요청… "돌아와 철권정권과 투쟁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 원장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단식 투쟁 중단을 촉구했다. 박 전 원장이 지난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 단식투쟁천막에서 단식 7일차를 맞은 이 대표를 찾아 주먹을 맞대며 응원하고 있다. /사진=뉴스1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 원장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단식 투쟁 중단을 요청했다.

박 전 원장은 17일 페이스북을 통해 "투쟁하기 위해서, 승리하기 위해서 이젠 멈춰야 한다"고 적었다. 이 대표는 이날로 단식 투쟁 18일차를 맞았다. 그러면서 "지금은 단식을 중단, 병원치료를 받고 단결하고 강한 민주당으로 요지부동의 철권정권과 맞서 투쟁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를 단식 투쟁으로 내몬 작금의 정치 현실에 대해서도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박 전 원장은 "시작부터 대통령이 움직이리라 기대도 않았지만 역시 냉혈한 정치 현실이며 인간미도 실종된 대한민국 정치의 현주소"라며 "단식을 조롱 폄훼 방탄이라 비난하더라도 상관할 필요가 없다"고 썼다.

이어 "내일 구속영장을 청구한다 하더라도 그 내용을 보고 검토하면 된다"며 "미리 가불해서 걱정하고 대책을 세우는 것은 하지하책"이라고 부연했다. 민주당에는 단결해 국민만 보고 나아갈 것을 제언했다.

박 전 원장은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께서 그러하셨듯 국민과 민주주의만 바라보고 민주당은 단결해서 강한 민주당이 되는 것이 구국의 길이다"며 "김 전 대통령은 정권의 토막살인, 수장, 사형선고, 망명 등 갖은 위협에도 타협하지 않고 사즉생 생즉사의 길을 선택해 승리자가 되셨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