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 화재엔 물 뿌리면 안 돼… 추석 연휴 안전사고 주의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연휴 기간 화재 및 벌쏘임 등에 주의하는 것이 좋다. 사진은 인천 부평구 인천가족공원을 찾은 가족이 성묘를 하고 있는 모습으로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사진=뉴시스
날씨가 건조해지고 음식 조리와 벌초 등의 활동이 많아지는 추석 연휴는 화재 발생 가능성이 커지는 기간이다. 올해는 예년보다 연휴가 길어져 소방청 등이 상황을 주시하며 주의를 부탁했다.

28일 소방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추석 연휴 기간 1120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같은 기간 화재로 인해 5명이 사망, 52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연휴 기간 하루 평균 80건에 달하는 화재가 일어났다.

화재의 상당수는 주거시설에서 발생한다. 튀김 요리를 하다가 실수로, 혹은 식용유를 가열하던 중 자리를 비워 대형 화재가 발생하기도 해 주의할 필요가 있다.

최근 5년간(2018~2022년) 추석 연휴 때 발생한 화재 1224건 중 35.2%(431건)가 주거 시설에서 일어났다. 5년간 전체 화재건수 중 주거 시설 화재 비율(27.5%)보다 높다.

주거시설 화재의 주요 원인은 '부주의'다. 음식물 조리, 담배꽁초, 쓰레기 소각 등 과정에서 부주의로 화재가 발생하곤 한다.

식용유와 같은 기름 화재가 발생할 경우에는 물을 뿌리는 대신 젖은 수건으로 덮거나 소화기로 대응해야 한다. 물을 뿌리면 기름 특성상 오히려 불꽃이 튀어 화재가 커질 수 있다.


벌초·성묘 시 벌쏘임이나 뱀물림 등도 주의해야 한다. 특히 벌쏘임 사고는 7월부터 급증해 추석 연휴 기간 증가추세를 보인다.

벌초나 성묘 땐 반드시 보호장비를 착용하고 충분한 안전거리를 유지해야 한다. 각종 벌레 물림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긴 소매와 발목을 덮는 옷, 장화를 착용해야 한다. 향수 등은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고 밝은색 계열의 옷을 입는 것이 좋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