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英 '다우닝가 합의 채택'…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로 격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 양국 수교 140주년을 기념해 한영 간 미래 협력 방향을 담은 '다우닝가 합의'(Downing Street Accord)를 채택할 예정이다. 사진은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지난 20일(현지시각) 런던 스탠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공군 1호기에서 내리며 인사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 양국 수교 140주년을 기념해 한영 간 미래 협력 방향을 담은 '다우닝가 합의'(Downing Street Accord)를 채택할 예정이다.

21일 대통령실이 발표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오는 22일(현지시각) 영국 런던 다우닝가 10번지 총리 관저에서 리시 수낵 총리와 한영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번 한영 정상회담에서는 다우닝가 합의를 채택할 계획이다. 한국과 영국의 다우닝가 합의는 북핵 등 한반도 문제에 대한 양국의 공동 입장을 강조하고, 우크라이나 사태·인도-태평양·중동지역 정세 등 글로벌 현안 대응에 대한 공동 의지를 담을 예정이다.

또 양국은 국제사회에서 규칙기반 질서를 강화하기 위해 유엔 안보리, 주요 20개국(G20), 주요 7개국(G7) 등 다자 무대에서의 공조에도 합의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윤 대통령의 국빈 방문을 계기로 양국은 '전략적 사이버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사이버 위협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방위력 협력 파트너십 의향서 및 방산 공동수출 MOU 체결을 통해 방산협력을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합동 훈련 확대와 함께 안보리 대북제재 이행을 위한 해양 공동순찰을 추진하는 등 국방·안보 분야 협력을 증진해 나갈 예정이다.

양국은 기존 한영 FTA를 개선하기 위한 협상을 개시하고, 미래의 강력한 공급망을 구축하기 위한 양국 간 반도체 협력 MOU 체결도 준비 중이다. 양국 정상은 거시 경제 이슈 및 상호 투자촉진 논의를 위한 경제 금융 협력방안과 함께 AI, 디지털, 원전, 우주과학, 바이오, 양자 기술, 해상풍력, 청정에너지 등 미래 산업 분야의 경제협력을 논의하면서 기후위기를 포함한 글로벌 현안에 대한 공동 대응 의지를 할 계획이다.


이번 다우닝가 합의 채택과 글로벌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의 격상은 한영 양국이 140년간 다져온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