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근무 중 SNS에 '음주 인증샷'… 8급 공무원, 견책 처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휴일에 초과 근무를 하며 맥주를 마시고 이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8급 공무원이 '견책' 처분을 받았다. 사진은 해당 공무원이 올린 사진. /사진=뉴스1
휴일 초과 근무 중에 맥주를 마시고 이 모습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8급 공무원이 견책 처분을 받았다.

21일 뉴스1에 따르면 광주 남구는 이날 징계위원회를 열고 품위유지의무를 위반한 남구 한 행정복지센터 여성 공무원 A씨에게 견책 처분을 내렸다. 견책은 가장 낮은 수위의 징계다.

A씨는 주말인 지난 9월23일 복지센터에서 초과 근무를 하던 중 맥주를 마셨고 이를 인증샷으로 찍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이후 해당 사진이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등지로 퍼졌고 이를 본 누리꾼들이 국민신문고에 민원을 넣었다.

남구 감사관실은 A씨가 근무 중 술을 마시고 공문서가 찍힌 사진을 공유한 행위가 품위유지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판단했다.

다만 공직사회에 발을 들인지 얼마 되지 않은 A씨가 의도적으로 사진을 게재하지 않았고 음주 행위가 매우 미비했던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경징계를 내렸다.

견책의 경우 6개월 동안 승진에 제한이 걸리며 수당 부분에서도 일부 제재가 가해진다.
 

  • 0%
  • 10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