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공식입장, 아이유처럼 제대로 뿔났다 '이제 그만'

 
  • 머니S 김한얼|조회수 : 13,482|입력 : 2013.09.26 20:2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이영애가 동료 배우 한채영과 ‘고부 관계’라는 인터넷 상의 루머에 대해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영애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다담은 26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이영애 씨와 정호영 씨는 여배우 한채영 씨 및 러시앤캐시 사장과 혈연관계는커녕 일면식도 없는 사이”라며 “그럼에도 악플러들은 러시앤캐시 사장이 정호영 씨의 아들이므로 그와 결혼한 한채영 씨는 정호영 씨의 현재 처인 이영애 씨와 고부관계가 된다는 허위 사실을 인터넷 상에 마치 진실인 것처럼 게재해 이영애 씨와 정호영 씨를 비롯하여 그 가족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정호영씨의 나이와 직업 등 신상 명세에 대해 무기상 또는 스폰서라는 허위 사실을 게재해 정호영 씨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위 악플러 등이 작성한 내용은 모두 명백한 허위사실임에도 막강한 영향력과 전파성을 지닌 인터넷의 속성을 고려할 때 위 악플러 등의 행위로 인하여 이영애 씨와 정호영 씨가 입은 피해는 막심하고 그 피해는 점점 더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채영 측 역시 이영애와 고부관계라는 루머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공식입장을 밝혔다.

image

<사진=엘르>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