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경영진 세대교체, 신임 사외·사내이사 6명 새로 추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가 권오준 회장 내정자를 제외한 신임 사내·사외이사 후보를 내정했다.

포스코는 24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이사회를 열고 김진일 포스코켐텍 사장과 이영훈 포스코건설 부사장, 윤동준 전무를 신임 사내이사 후보로, 김일섭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총장과 선우영 법무법인 세아 대표변호사, 안동현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를 신임 사외이사 후보로 각각 추천했다.
신규 사내이사로 추천된 김진일 포스코켐텍 사장과 이영훈 포스코 건설 부사장, 윤동준 전무(왼쪽부터)
신규 사내이사로 추천된 김진일 포스코켐텍 사장과 이영훈 포스코 건설 부사장, 윤동준 전무(왼쪽부터)

 
신임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된 김진일 포스코켐텍 사장은 1975년에 포스코에 입사해 포항제철소장, 탄소강사업부문장 등을 거쳤으며 2011년부터는 포스코켐텍으로 자리를 옮겨 대표이사로 재임 중이다.

이영훈 부사장은 1985년에 포스코에 입사해 재무실장, 경영전략1실장, 경영전략2실장 등을 거쳐 현재는 포스코건설에서 경영기획본부장을 맡고 있다.

윤동준 전무는 1983년 포스코에 입사해 경영혁신실장, 글로벌HR실장 등을 거쳐 포스코건설 경영기획본부장을 지낸 바 있으며 지난해 포스코로 복귀해 경영전략2실장을 맡고 있다.
신임 사외이사로 추천된 안동현 교수, 선우영 변호사, 김일섭 총장.(왼쪽부터)
신임 사외이사로 추천된 안동현 교수, 선우영 변호사, 김일섭 총장.(왼쪽부터)

신임 사외이사 후보로 뽑힌 김일섭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총장은 삼일회계법인 부회장과 이화여대 경영부총장, 안진회계법인 회장 등을 역임했다.

선우영 법무법인 세아 대표변호사는 의정부지방검찰청 검사장과 청주지방검찰청 검사장, 서울동부지방검찰청 검사장 등을 역임했고, 안동현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는 고려대 경영대 조교수, 노스캐롤라이나대 부교수를 거쳐 RBS 금융전략책임자를 지냈다.

이들은 이날 이사후보추천위원회와 이사회에서 자격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후보로 확정됐으며 3월14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505.77하락 9.1813:21 12/05
  • 코스닥 : 821.61하락 6.9113:21 12/05
  • 원달러 : 1313.00상승 913:21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3:21 12/05
  • 금 : 2042.20하락 47.513:21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