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배민 신춘문예’ 대상 발표…'우리 집은 치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달의민족, ‘배민 신춘문예’ 대상 발표…'우리 집은 치킨집'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총상금 통닭 500마리를 걸고 개최한 ‘배민 신춘문예’의 수상작을 25일 발표했다.

통닭 365마리를 차지한 대상 작품은 ‘산해진미 갖다 놔도 엄마가 해주시는 집 밥보다 맛있는 건 없네요 –시집 ‘우리 집은 치킨집’ 中’으로 선정됐다.

심사를 맡은 최대호 SNS 시인은 ‘웃음과 치느님의 위엄을 한꺼번에 표현’했다는 심사평을 남겼고, 이환천 SNS 시인은 ‘무릎을 칠만한 반전’이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통닭 30마리를 차지한 최우수상 작품은 ‘시작이 반반이다 –작가 아리스토텔레스’였다. 심사위원 하상욱 SNS 시인은 ‘치우치지 않는 시작, 그것이 중용의 첫걸음이다.’라는 평을 남겼다.

그 밖에도 ‘우리 위장 부르게 부르게 –배민 킴벌리’, ‘너의 고마운 마음이 난 더욱 슬퍼 –혼잔데 젓가락 여러 개 주실 때‘, ‘동그라미 그리려다 무심코 그린 피자 한 판’ 등이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배달의민족이 개최한 제1회 ‘배민 신춘문예’에는 1주일간 무려 17,594개의 작품이 참가했다. 이는 하루 평균 2500개의 작품이 참여한 것이다.


공모전의 심사는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얻었던 SNS 시인 하상욱, 최대호, 이환천 씨가 맡았다.

‘배민 신춘문예’의 총 수상자는 대상 1명, 최우수상 1명, 우수상 10명, 입상 35명으로 수상자들에게는 총 500마리의 통닭이 돌아간다. 또한, 수상작들은 이번 주말부터 서울 전역의 버스 정류장 옥외광고판에 전시될 예정이다.

수상작들은 배민 신춘문예 전용 사이트(http://spring.baemin.com/)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이미지제공=배달의민족>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