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동반여행설, 디스패치의 소름끼치는 추가 증거…"대중 기만말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용석 디스패치'


'디스패치'가 강용석과 도도맘의 일본 여행설을 심층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강용석과 도도맘은 지난해 6월 19일 나고야에 있었다. 도도맘은 6월 19일 나고야로 떠났고, 강용석 역시 6월 19일 나고야에 있었다. 디스패치는 "강용석이 19일에 나고야에 있었던 건, 여러 경로를 통해 확인한 팩트다"라고 설명했다.


디스패치는 도도맘이 강용석의 카드로 식사를 했다던 일본 나고야의 미들랜드 스퀘어 42층 에노테카 핀키오리를 방문했다. 그리고 도도맘이 이곳에서 찍은 당시의 인증샷을 추가로 확보, 공개했다. 디스패치는 "당시 도도맘은 일본에 사는 언니와 저녁 식사를 했다고 말했다. 


본지가 입수한 사진에서도 그 언니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며 언니에 대해 '흰 와이셔츠를 입고 있는 덩치가 상당하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또한 '디스패치'는 레스토랑 관계자에게 강용석이 이곳에 있었다는 사실을 확보했고, 이 레스토랑이 다른 사람 타인 명의의 카드로는 계산할 수 없다는 사실도 확인했다.


특히 디스패치는 도도맘이 나고야 메리어트 호텔의 일식집에서 찍은 인증샷을 분석해 사진 속 얼굴이 비친 한 남성의 얼굴을 확대한 뒤, 사진 속 남성이 강용석 변호사라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디스패치는 강용석과 도도맘의 일본 행적을 따라간 이유에 대해 "강용석은 대중을 기만해선 안된다는 것"이라며 "그는 법과 양심을 따라야 할 변호사이기 때문이다. 또한 그는 정치인임을 자임하고 있기도 하다"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