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엔터테인먼트 고송아, 위태로운 회사재정에도 '1억 신혼여행' 보내줬건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런엔터테인먼트 고송아'

배우 신은경의 전 소속사 런엔터테인먼트 고송아가 하와이 1억 여행에 대한 전말을 드러내 놀라게 했다.

신은경의 전 소속사 런엔터테인먼트 고송아 대표는 지난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모처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신은경과 관련된 입장을 발표했다. 이날 기자회견은 신은경의 인터뷰 속 발언 등에 대한 반박과 신은경의 과거 행적에 대한 추가 증거를 공개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이날 먼저 고 대표는 1억 하와이 여행에 대해 “내가 힘들게 보낸 여행이다. 그냥 2000, 3000만 원의 여행비가 아니었다. 회사 위기 속에서 1억 원을 마련해서 보냈던 여행인데, 이걸 내가 권유해 보낸 여행으로 했다는 이야기를 듣고서 오늘 기자회견을 결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소속사 관계자는 “본인이 여행을 가고 싶어 했다. 그리고 그 당시 신은경은 문자로 ‘내가 여행을 가지 않고 일을 했다면 1억 원의 수입이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신은경은 나는 여행을 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며 “본인이 모든 이자를 감수하겠다고 해서 간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신은경은 전 소속사와 법적인 분쟁을 벌이고 있다. 고 대표는 자신의 명예와 신용을 훼손한 혐의로 신은경을 형사 고소했다. 이에 앞서 신은경이 2억 원 가량의 채무를 갚지 않은 혐의로 민사 소송을 진행 중이다. 고 대표에 따르면 신은경은 채무가 있는 상태에서도 여러 차례 해외여행을 다니며 사치를 부렸고 이에 대한 증거로 영수증을 공개했다.


신은경은 전 소속사와의 문제 외에도 전 남편 어머니의 폭로로 거짓 모성애 논란에 휩싸이고 전 남자친구와 백화점 직원, 전전 소속사 대표의 폭로로 곤욕을 치르고 있다. 이에 신은경은 지난 8일 방송된 MBC ‘리얼스토리 눈’을 통해 인터뷰로 해명했다.

<사진=MBC '리얼스토리 눈'>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