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보아, '부탁해요 엄마' 종영 아쉬워…"채리랑 헤어지기 싫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조보아'

배우 조보아가 KBS 2TV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극본 윤경아 연출 이건준)의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15일 sidusHQ 공식 TV캐스트에 공개된 영상 속에서 조보아는 "안녕하세요. 채리 역할을 맡은 조보아입니다. 이렇게 '부탁해요, 엄마'가 종영을 하게 되었는데요. 그 동안 정말 설레고 값진 순간들을 보내서 채리랑 헤어지기 정말 싫어요.(웃음)"라고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많은 사랑을 주신 덕분에 드라마도 채리도 이렇게 사랑스럽게 만들어진 것 같아요. 정말 감사드립니다. 저는 다음 작품으로 또 다른 캐릭터로 만나뵐테니 앞으로 더욱 예쁘게 봐주세요"라며 감사한 마음을 듬뿍 담은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조보아는 '부탁해요 엄마'에서 형순(최태준)에게 첫 눈에 반해 결혼까지 골인한 적극적이고 당찬 부잣집 외동딸 '채리' 역을 맡아 생기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 더불어 형순과의 우여곡절 많은 연애사로 가슴 먹먹하게 만드는 눈물 연기를 연이어 선보이며 깊어진 감정 연기의 폭을 실감케 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산옥(고두심)이 폐암으로 시한부 판정을 받게 된 것을 안 뒤로는 친엄마처럼 더욱 살뜰하게 챙겨 '딸 같은 며느리'의 모습들로 안방극장의 예쁨을 한 몸에 받았다.


이렇게 눈물도 많고 애교도 많은 채리를 완벽하게 소화한 조보아가 등장한 '부탁해요, 엄마'는 지난 14일을 끝으로 종영했다.

사진. sidusHQ 제공



 

  • 67%
  • 33%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