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미사일 발사, 안희정 "긴장 고조·고립 심화… 대화로 문제 풀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미사일 발사.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북한 미사일 발사.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오늘(22일) 북한 미사일 발사와 관련,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진전을 위해 북한은 핵과 미사일이 아닌 대화로 문제를 풀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 지사 캠프 강훈식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핵 실험과 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무력 시위는 남북 간의 긴장을 고조시키고 국제적 고립을 심화시킬 뿐"이라고 지적했다.

강 대변인은 "안보는 우리의 생명이자 힘"이라며 "안보 문제에서는 이념, 지역, 진영을 떠나 국민의 민주적 단결이 선결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정부는)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확고한 안보 태세를 갖추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앞서 국방부는 이날 "북한이 이날 오전 강원도 원산 비행장 일대에서 미사일 1발을 발사했지만 실패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미사일 종류 등 기타 사항은 추가 분석 중에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김나현
김나현 [email protected]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