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승부조작 혐의 수사, 한국선수 자진신고… 본부서도 경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UFC 승부조작. /자료사진=뉴시스
UFC 승부조작. /자료사진=뉴시스

UFC 승부조작 혐의가 포착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최근 종합격투기 대회 UFC에 출전한 한국 선수가 승부조작을 시도하다 미수에 그친 의혹을 확인해 수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이종격투기 선수 30대 A씨 등 관계자들을 승부조작 혐의(국민체육진흥법 위반, 업무방해 혐의)로 수사 중이라고 어제(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015년 11월 서울 송파구 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UFC 경기에서 패배를 대가로 선금을 받는 등 승부조작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돈을 받은 뒤 경기에서 고의로 지려고 했으나 판정승을 해 승부조작에 실패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UFC 본부는 당시 인터넷 도박 사이트에서 A씨의 상대 선수에게 베팅액이 많이 늘어나, 승부조작 의혹이 있다는 경고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UFC 본부에서 이같은 의혹이 나오게 되자 승부조작을 포기하고 경기에서 이기기로 판단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최근 자진 신고한 A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벌였으며 승부조작에 개입한 관계자들의 행적을 쫓고 있다.

UFC(Ultimate Fighting Championship)는 세계 최초의 메이저 종합격투기(MMA) 단체로, 현재 MMA 기구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큰 대회를 주최하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97.75상승 28.5814:45 06/02
  • 코스닥 : 867.70상승 3.9214:45 06/02
  • 원달러 : 1305.20하락 16.414:4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4:4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4:45 06/02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