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라, 시가 200억 신사동 최순실 빌딩서 휴식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가 200억 상당으로 알려진 최순실 소유의 서울 강남구 미승빌딩. /사진=뉴시스 DB
시가 200억 상당으로 알려진 최순실 소유의 서울 강남구 미승빌딩. /사진=뉴시스 DB
구속영장이 기각된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소재 최씨 소유의 미승빌딩으로 이동해 휴식을 취하고 있다.

압구정로데오거리 인근에 위치한 미승빌딩은 최씨 주거지로 알려졌으며 지하 2층, 지상 7층 규모로 시세 200억여원 이상으로 추정된다.

미승빌딩은 최씨가 보유한 부동산 가운데 자산 가치가 가장 큰 것으로 전해졌다. 최씨는 지난해 4월 이 빌딩을 급매로 내놨지만, 매수자가 나타나지 않아 처분하지 못했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5:32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5:32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5:32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5:32 12/04
  • 금 : 2089.70상승 32.515:32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