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에 공식 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가습기.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문재인 대통령(오른쪽 2번째)이 8일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가습기.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문재인 대통령(오른쪽 2번째)이 8일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8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과 만나 "대통령으로서 정부를 대표해서 가슴 깊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가족들과 면담하고 "책임져야 할 기업이 있는 사고이지만 정부도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할 수 있는 지원을 충실히 하겠다"며 이같이 설명했다.

그는 "정부가 존재하는 가장 큰 이유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다. 하지만 그동안 정부는 결과적으로 가습기 살균제 피해를 예방하지 못했고 피해가 발생한 후에도 피해 사례들을 빨리 파악해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못했다"며 "피해자들과 제조기업 간의 개인적인 법리 관계라는 이유로 피해자들 구제에 미흡했고 또 피해자들과 아픔을 함께 나누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특별 구제 개정에 일정 부분 정부 예산을 출현해서 피해 구제 재원을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며 "법률의 개정이나 제정이 필요한 사안들은 국회에 협력을 요청하겠다. 오늘 여러분의 의견을 직접 듣고 앞으로 대책을 마련해 대책 추진에 반영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의 사연을 들으면서 늘 가슴 아프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드디어 이렇게 뵙게 됐다"며 "우리 아이, 또 우리 가족의 건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고 가습기 살균제를 사용했는데 그것이 거꾸로 아이와 가족의 건강을 해치고 또 목숨을 앗아갔다는 것을 알게 됐을 때 부모님들이 느꼈을 고통, 그리고 자책감, 억울함, 얼마나 컸을지 충분히 공감할 수 있다"고 동감했다.

문 대통령은 "'시간을 되돌리고 싶다'라고 절규하시는 그런 부모님들의 모습을 봤다. 정말 가슴 아프게 마음에 와닿았다"며 "어떤 위로도 도움도 받지 못한 채 막막하고 힘든 시간을 보내야만 했던 부모님들, 건강을 잃고 힘겨운 삶을 살고 계신 피해자분들, 함께 고통을 겪고 계신 가족 분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언급했다.

그는 "다시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 같은 불행이 되풀이 되지 않도록 재발 방지 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또 우리 국민이 더 이상 안전 때문에 억울하게 눈물을 흘리지 않도록 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켜 나가겠다"며 "오늘 이 자리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여러분에게 위로가 되고 또 희망을 주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


한편 이날 면담에는 가습기 살균제로 인해 산소통에 의지하고 있는 임성준군(14)을 비롯해 권은진·최숙자·김미란·조순미·김대원씨 등 피해자 가족 대표가 자리했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을 비롯해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인 홍영표 민주당 의원,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이 참석했다.

 

김나현
김나현 [email protected]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6%
  • 34%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