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홈쇼핑 4개사 실시간 생방송 서비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11번가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사진=11번가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SK플래닛 11번가가 국내 대표 홈쇼핑 4개사의 실시간 TV생방송 서비스를 한 데 모아 모바일 11번가 앱을 통해 선보인다. 11번가는 지난 6월 GS샵에 이어 최근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롯데홈쇼핑 등 3개사의 홈쇼핑 생방송 서비스를 추가했다. 이에 따라 11번가 고객은 국내 주요 홈쇼핑 방송 4개 채널을 한 모바일 화면에서 볼 수 있게 됐다.

국내 TOP4 홈쇼핑의 실시간 판매 방송을 보면서 바로 구매까지 할 수 있는 것은 이커머스 업계에선 11번가가 유일하다. 11번가에서 적립한 OK캐쉬백이나 T멤버십 등을 통해 방송 상품을 살 수 있어 보다 알뜰한 쇼핑이 가능하다. 최근 모바일 사업을 강화하고 있는 홈쇼핑사들도 이커머스업계 모바일 UV가 가장 많은 11번가의 고객을 효과적으로 흡수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홈쇼핑 방송은 24시간 내내 11번가 모바일 앱에서 볼 수 있으며 방송 중인 홈쇼핑 상품들은 TV방송과 동일한 가격으로 11번가에서 구매할 수 있다. (단, ARS할인, 방송 시 카드할인 등의 혜택은 적용 불가)

본품 구매 시 포함된 사은품도 그대로 받을 수 있다. 여행, 렌탈, 보험 등 상담이 필요한 무형제품 등은 전화 구매만 가능하며 TV홈쇼핑 생방송 중 제공하는 무이자할부 혜택 등은 적용되지 않는다.

홈쇼핑사의 전담 배송원이 상품 배송을 담당한다. 교환/반품 시에도 전담 배송원이 직접 방문 수거를 해준다. 또한 GS샵과 CJ오쇼핑에서는 11번가에서 구매하는 고객을 위한 전담 고객센터(GS샵 1899-3999, CJ오쇼핑 080-000-6605)를 운영한다.

11번가의 TV홈쇼핑 방송 서비스는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을 중요시하고 영상을 통해 제품을 직접 확인하고자 하는 고객을 끌어 모으고 있다.

지난 6월 실시간 방송 서비스를 시작한 GS샵의 경우 방송 시작 이전인 5월(1~31일) 한 달간 대비 최근 10월(1~31일) 거래액이 4.5배나 증가했다. 가장 많이 팔린 상품(거래액 기준)은 영양 간식인 ‘오트리 블랙에디션 고메넛츠’였다. 이어 다이어트 제품 ‘풋사과에 빠지다 다이어트’, 붙이는 네일 상품인 ‘데싱디바 매직프레스 시즌7’ 등의 순으로 선호했다.

이밖에 11번가는 지난 6월부터 모바일 앱 내 ‘홈쇼핑’ 탭을 따로 마련해 GS샵뿐만 아니라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롯데홈쇼핑의 제품 1만2100여개를 모아 판매하고 있다. 다양한 홈쇼핑사들이 내놓는 실속 인기 상품들을 한 자리에서 보고 구매할 수 있어 인기다.

박준영 SK플래닛 MD1본부장은 “유통 채널 간 경계가 무너지면서 11번가와 홈쇼핑 업계가 시너지 효과를 위해 협업에 나섰다”면서 “앞으로도 11번가의 상품 파워를 높일 수 있도록 11번가 제휴의 힘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박효선
박효선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