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자율주행차 보험 개발 박차… 차세대융합기술원과 MOU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해상 자율주행차 보험 개발 박차… 차세대융합기술원과 MOU
현대해상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자율주행차 보험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18일 경기도 수원시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해상 박주식 자동차보험부문장과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정택동 부원장(원장 대행)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해상과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자율주행차 상용화 시대에 대비해 자율주행차 관련 보험상품 및 서비스 개발을 위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2008년 3월 경기도와 서울대학교가 협력해 설립한 국내 유일의 융합기술 전문 연구기관으로 국내 최초 무인 자율주행버스인 ‘제로셔틀(Zero Shuttle)’을 개발했다. 

제로셔틀은 국토교통부 승인을 거친 후 판교제로시티와 신분당선 판교역 사이 약 5.5Km 구간에 시범운행을 준비 중이며, 지난 달 현대해상의 자율주행차 전용 보험에 가입했다.

현대해상 박주식 자동차보험부문장은 “자율주행 테스트 업체들의 위험을 담보하는 보험상품과 서비스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자율주행차 개발을 촉진시키는데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율주행차 개발 업체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해 다가올 자율주행차 상용화시대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

제로셔틀이 가입한 현대해상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은 6개월 간의 개발 과정을 거쳐 지난해 11월 업계 최초로 출시된 자율주행차 전용 보험상품으로 자율주행 테스트 중 발생 가능한 사고 위험을 보장한다.


이 상품은 주행 중 상대방에게 발생한 손해에 대해 사고 원인을 불문하고 선보상한다. 자율주행차의 사고 위험을 포괄적으로 담보해 자율주행차 개발을 활성화하고 신속한 보험금 지급을 통해 피해자 보호에도 기여한다.

 

김정훈
김정훈 [email protected]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6%
  • 34%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