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조윤희 “남편 이동건, 드라마 출연 당시 결혼 상상 못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조윤희./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캡처
배우 조윤희./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캡처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조윤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윤희의 등장에 모벤져스는 미모 칭찬을 끊임없이 했고 남편 이동건을 언급했다. 이에 조윤희는 “드라마 시작할 때만 해도 전혀 상상도 못했다”고 말했다. 조윤희와 이동건은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호흡을 맞춘 후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결혼했다.

이어 조윤희가 아니면 결혼을 못하겠다고 생각했다던 이동건의 인터뷰와 관련해서는 “방송 보고 처음 알았다. 그런 얘기는 또 부끄러워서 잘 안 하니까”라며 흐뭇해했다.

신동엽은 “지난번 이동건이 한 말 중 ‘늘 아침을 챙겨줘서 고맙다’고 하더라. 사실 아이 때문에 힘들면 아침을 안 챙겨주는 일도 많지 않나”라고 물었다.

이에 수줍은 미소를 지은 조윤희는 “남편이 아침을 간단하게 먹는 편이다. 한식을 차려주니 부담스러워해 쉐이크를 만들어준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뭐든지 먹여서 빈속으로 내보내지 않는다”고 하자 출연진들은 조윤희가 대단하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서장훈은 이동건에게서 굳이 단점을 고르자면 뭐가 있냐고 물었고 조윤희는 “이동건이 최대한 미화시켜서 말하라고 했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이어 “꼴 보기 싫은 건 없다. 이동건이 보기에는 깔끔하고 정리도 잘 할 것 같은데 보기와 다르게 좀 지저분하다”고 밝혔다.

이어 “제가 집에서 청소하려고 하면 남편이 깨끗하다고 말린다”면서 “먼지가 자기들끼리 뭉쳐져 덩어리가 됐을 때 그걸 치우는 것이 더 간편하다고 했다”고 폭로했다. 이를 들은 깔끔남 서장훈은 질색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