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메디톡스 견제에도 미국 진출 순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웅제약·메디톡스 CI. /사진=각사
대웅제약·메디톡스 CI. /사진=각사
대웅제약이 경쟁사 메디톡스의 견제에도 불구하고 미국시장 진출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메디톡스가 대웅제약의 보톡스(보툴리눔톡신제제) 나보타의 미국 판매허가 승인을 저지하기 위해 2017년 12월5일 미국식품의약국(FDA)에 접수한 시민청원서가 FDA로부터 최종 거부됐기 때문이다.

메디톡스는 청원서를 통해 나보타균주에 대한 대웅제약과 에볼루스의 진술이 정확하지 않다고 주장하며 FDA가 나보타균주 출처에 대해 확인하기 전까지는 품목허가신청(BLA)을 승인하지 말 것을 요구했다. 또한 모든 보툴리눔톡신 제품의 품목허가신청에 전체 유전자 염기서열분석을 포함하고 나보타균주의 출처를 공개할 것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1일 FDA는 철저한 심사 끝에 메디톡스의 청원이 거부됐음을 공지함과 동시에 나보타의 판매허가를 승인했다.

FDA는 답변서를 통해 “메디톡스가 나보타 균주에 대해 제기한 주장을 면밀히 검토한 결과 메디톡스가 인용한 대웅제약의 공식 진술에서 허위성을 의심할만한 부정 행위를 발견하지 못했다”며 “또한 균주의 근원을 판단함에 있어 전체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은 불필요하며 나보타균주에 대한 정보 공개는 ‘영업 비밀 또는 상업적 또는 재무적 기밀 정보’에 해당되므로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다.

 

한아름
한아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0.38상승 14.6909:10 10/05
  • 코스닥 : 816.66상승 9.2609:10 10/05
  • 원달러 : 1353.20하락 10.309:10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10 10/05
  • 금 : 1834.80하락 6.709:10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