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든, '연속 30득점 이상 기록' 32경기서 마감… NBA 역대 2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 도요타센터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미국프로농구(NBA) 애틀랜타 호크스와 경기에서 28득점을 기록하며 연속 30득점 이상 기록을 '32경기'에서 중단하게 된 휴스턴 로케츠의 가드 제임스 하든(오른쪽). /사진=로이터
2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 도요타센터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미국프로농구(NBA) 애틀랜타 호크스와 경기에서 28득점을 기록하며 연속 30득점 이상 기록을 '32경기'에서 중단하게 된 휴스턴 로케츠의 가드 제임스 하든(오른쪽). /사진=로이터

휴스턴 로케츠의 가드 제임스 하든의 역사적인 득점 기록이 결국 중단됐다.

휴스턴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 주 휴스턴 도요타센터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미국프로농구(NBA) 애틀랜타 호크스와 경기에서 119-111로 승리를 거두며 서부 컨퍼런스 5위 자리를 지켰다. 반면 20승 41패를 기록한 애틀랜타는 동부 컨퍼런스 하위권(12위)에 머물렀다.

이날 하든은 28득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그러나 마냥 웃을 수만은 없었다. 이전까지 이어왔던 본인의 대기록이 중단됐기 때문이다. 하든은 이날 3점슛 10개를 시도해 모두 놓치는 등 좋지 못한 슛 감각을 보였다.

하든은 경기 종료 23초 전에 마지막 포제션을 가지며 기록 달성을 위한 기회를 얻었다. 그러나 애틀란타 선수 4명이 하든을 둘러쌓은 후 그에게 슈팅 찬스를 허용하지 않으면서 결국 하든의 대기록은 32경기서 멈추게 됐다.

하든은 지난해 12월 LA 레이커스전에서 50득점을 기록한 이후 이날 경기 전까지 32경기 연속 30득점을 올렸다. 이는 윌트 체임벌린이 세운 65경기 연속 기록에 이어 NBA 역사상 역대 2위에 해당한다. 하든은 해당 기간 평균 41.1득점을 올렸으며 지난달 뉴욕 닉스 전에서 기록한 61득점을 포함해 50득점 이상 경기도 네 차례였을 만큼 엄청난 득점력을 자랑했다.
 

김현준
김현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