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하는 미국인 2년 만에 1500만명 이상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사진=로이터

미국에서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이 2년 만에 1500만명 감소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6일(현지시간) 시장조사업체 에디슨리서치에 따르면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미국인은 2017년 대비 1500만명 줄었다. 통계에 따르면 2017년에는 12세 이상 미국인의 67%가 페이스북을 이용했지만 2018년에는 62%로 5% 줄었고 2019년에는 61%를 기록했다.

눈에 띄는 점은 젊은 층이 꾸준하게 페이스북을 이탈하고 있다는 점이다. 2017년 12~34세 미국인 가운데 페이스북을 사용하는 사람은 79%에 달했지만 2019년에는 62%로 17%포인트 줄었다. 2017년 미국의 젊은 페이스북 사용자가 8200만명에 달했던 것과 비교하면 이 연령대에서만 1700만명 감소했다는 말이다.

페이스북을 떠난 미국 젊은이들은 인스타그램으로 옮아가는 양상이다. 2017년 64%를 기록했던 인스타그램은 올해 66%로 점유율을 끌어올렸다. 반면 스냅챗은 2년 동안 62%의 미국인이 사용하는 앱에 이름을 올렸다.

에디슨리서치는 “미국에서 페이스북 사용자가 전반적으로 인기가 줄어들어도 여전히 가장 막강한 플랫폼”이라며 “변함없이 12세 이상 미국인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SNS”라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7.21상승 1.8313:43 12/07
  • 코스닥 : 816.58하락 2.9613:43 12/07
  • 원달러 : 1324.00상승 10.913:43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3:43 12/07
  • 금 : 2047.90상승 11.613:43 12/07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