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협동로봇, ’스마트 팩토리 엑스포’ 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화정밀기계
/사진=한화정밀기계
한화그룹의 협동로봇 제조회사인 한화정밀기계는 27~29일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린 ‘스마트 팩토리 엑스포’에 참가해 협동로봇 브랜드인 ’한화로보틱스’를 전시하고 양산 중인 협동로봇 3기종(HCR-3, HCR-5, HCR-12)을 활용한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엑스포를 통해 한화 협동로봇 HCR은 쉽고 간편한 로봇 활용을 통해 공장 자동화 및 중소 제조업 고도화에 기여하는 솔루션을 중심으로 선보인다.

한화정밀기계 전시장은 모바일 협동로봇 존, AI 존, 어플리케이션 존, 에코 존 등 크게 4개의 존으로 구성됐다.

이번 전시장에서 가장 이목을 끄는 것은 모바일 협동로봇 존이다. 기존 협동로봇들은 고정된 위치에서만 작업이 가능했던 반면 이번에 한화정밀기계가 개발 중인 ‘모바일 협동로봇’은 이동 가능한 로봇을 결합해 이동성을 극대화한 제품이다. 작업 이동 유연성과 생산성을 혁신적으로 향상시켜 고객 사용처를 증가시킨 제품을 홍보한다.

이를 위해 한화정밀기계는 작년 12월 국내 최고 모바일 로봇업체인 유진로봇과 MOU를 체결하고 공동개발을 시작해 모바일 협동로봇' 양산시장 진입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AI 존에서는 AI 기술(딥러닝)을 협동로봇에 적용, 별도 프로그래밍 없이 물건을 픽 앤 플레이스(집고 옮기는) 하는 솔루션을 소개한다.

한화정밀기계는 협동로봇의 주변 장비들과의 호환성을 강화하고 고객 편의성 제고를 위해 '로디-X'라는 로봇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공개했다. 이를 활용하면 로봇의 주변 장비들을 소프트웨어에서 직접 제어와 모니터링이 가능하다는 것이 한화정밀기계 관계자의 설명이다.


라종성 한화정밀기계 로봇사업부장(상무)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실제 제조업 공정에서의 여러가지 협동로봇 적용사례를 제시했다”며 “앞으로도 로봇 사업에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여러 가지 솔루션 확대 및 글로벌 협동로봇 전문 기업으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