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WTI, 공급감소 기대속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가 주요 산유국의 높은 감산 이행률을 확인하며 5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27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1.29달러(2.4%) 상승한 54.9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8월 석유수출국기구(OPEC) 월간보고서를 통해 OPEC의 일평균 산유량이 계속해서 감소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또 공동감산점검위원회(JMMC)는 7월 OPEC과 비OPEC 산유국들의 감산 이행률이 159%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안예하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로하니 이란 대통령의 발언에 양국의 대화 가능성이 약화된 점도 유가 상승요인으로 작용했다”며 “로하니 대통령이 미국과의 회담을 위해 이란 제재 취소를 요구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금은 미국의 장단기 금리차 역전 확대에 미 경기침체 우려 부각되며 상승했다.

 

홍승우
홍승우 [email protected]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