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지난해 '합계출산율' 감소… 해남군은 전국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지난해 '합계출산율' 감소… 해남군은 전국 최고
지난해 광주·전남지역 합계출산율은 전년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해남군의 합계출산율은 1.89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8년 출생통계(확정)·2019년 7월 국내인구이동'에 따르면 광주 합계출산율(여성들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자녀 수)은 0.97명으로 전년(1.05명)대비 0.08% 감소했다. 

전남은 1.24명으로 전국 평균(0.98명)을 웃돌았으나 전년(133명)대비 0.09% 감소했다.

전남지역 합계출산율은 세종(1.57명)에 이어 전국에서 두번째로 높았으며, 특히 해남군의 합계출산율은 1.89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이어 3위 영광군(1.82명),7위 완도군(1.62명)등 합계출산율 상위 10순위에 전남지역에서는 3곳이 포함됐다. 

한편 지난달 광주지역 인구는 늘어난 반면 전남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 총전입은 1만8826명, 총전출 1만8496명으로 330명(0.3%)이 순유입됐다. 반면 전남은 총전입1만6258명, 총전출 1만7573명으로 1315명(-0.8%)이 순유출돼 전년동월대비 2명 늘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email protected]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