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명수배' BJ찬, 시민 신고로 경찰에 붙잡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J찬. /사진=아프리카TV 캡처
BJ찬. /사진=아프리카TV 캡처

데이트 폭력 후 도주했던 BJ찬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3일 MBN에 따르면 지명수배 중이던 아프리카TV BJ 겸 유튜버 찬이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BJ찬은 지난 6월 인천시 남동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자신의 연인이었던 20대 여성 A씨를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당시 BJ찬의 폭행으로 얼굴 등을 다쳐 전치 8주 병원 진단을 받았다.

BJ찬은 수사에 나선 경찰로부터 출석 요구를 받았지만 5개월 넘게 연락을 받지 않고 잠적한 상태였다.

한편 BJ찬은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지난해 10월 징역 2년,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