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소유진 소개팅 일화에 발끈… "전화기 가져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정준호가 과거 소유진의 소개팅을 주선했다고 하자, 백종원이 발끈했다. /사진=SBS 제공
배우 정준호가 과거 소유진의 소개팅을 주선했다고 하자, 백종원이 발끈했다. /사진=SBS 제공

배우 정준호가 과거 소유진의 소개팅을 주선했다고 하자 백종원이 발끈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정준호와 백종원이 친해진 계기가 공개됐다.

이날 김동준은 백종원, 정준호에게 "이토록 절친한 두 사람 어떻게 알게 되었냐?"고 물었고 백종원은 "내가 아내(소유진)랑 결혼할 때. 원래 알고 있었는데 정준호가 아내랑 친하니까 그때"라고 답했다.

정준호는 "옛날부터 나는 알았어. 형수님 결혼 전부터 봉사활동을 같이 했었다"며 "그때(결혼 전) 형수님이 결혼도 안 하고 그러니까 주변 동료들이 '왜 결혼 안 하냐?'며 맨날 소개팅도 해주고 그랬는데"라고 TMI를 방출했다.

그러자 백종원은 "소개팅을 해줬다고?"라고 발끈했고, 아차한 정준호는 "내가 한 게 아니라"고 해명했다. 그럼에도 백종원은 "전화기 가져와 봐"라고 말했고, 정준호는 다급히 "아니 내가 한 게 아니라 형수 친구들이"라고 재차 해명하며 진땀을 흘렸다.

정준호는 이어 "안 했다고"라고 말을 바꿨고, 백종원은 "그 나이에 소개팅을 안 하는 게 더 이상한 거지..."라고 말했다. 이에 정준호는 "그러니까 본인이 소개팅을 해준다고 하는데 안 하더라고"라고 설명했고, 백종원은 "뭔 소리여. 이랬다 저랬다"라고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그러자 정준호는 "아니 안 하더라니까 진짜. 그러고 나서 어느 날 결혼한다고 하더라"라고 백종원과 소유진 가정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애쓰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