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미담 "백지수표 준대도 ○○은 지인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신영이 송가인의 미담을 공개했다. /사진='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공식 인스타그램
가수 송가인의 미담이 공개됐다. 28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 지난 21일 세 번째 정규 앨범 '연가(戀歌)'를 발매한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송가인에 관한 미담을 들려줬다. 김신영은 "몇십년지기 댄서 친구의 결혼식이 있었다. 그 친구가 결혼식 날 축가 대신 춤을 추겠다고 해서 어른들의 반대가 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 친구에게 무언가 큰 선물을 주고 싶어서 내가 송가인씨에게 축가 비용이 어느 정도 되냐고 물어봤더니 가인씨가 '에이 됐다. 언니니까 그냥 간다. 다음에 밥 한 번 사주시면 된다'고 하더라"고 미담을 공개했다.

김신영은 "가인씨가 결혼식에 가니까 분위기가 싹 바뀌었다. 가인씨가 '송가인이어라'고 하니까 어르신들이 엄청 좋아하시더라"고 폭발적인 인기를 설명했다.

이에 송가인은 "어르신들에게 제가 아이돌. 어디 결혼식 축가를 가면 진짜 유명한 사람, 아이돌, 발라드 가수 와도 다 필요없다. 하객분들 자체가 어르신들이라 인기 짱이 되더라"고 말했고 김신영은 실제 "다른 결혼식장에서 오셔서 구경했다. 너무 웃긴게 다른 결혼식 팀인데 그쪽에서 어르신들이 우르르 왔다"고 증언했다.

송가인은 축가에 대해 "축가를 모르는 분들은 잘 안 간다. 페이 달라는 대로 다 준다고 오라고 하는데 지인이 아니면 그런 것도 그렇고 아는 지인분들만 간다. 페이도 안 받고 무료로 해드린다. 누구보다도 축하 받을 날이니까"라고 말해 감탄을 안겼다. 김신영은 "백지수표를 준다는데 얼마나 대단하냐"며 송가인을 극찬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4%
  • 26%
  • 코스피 : 2506.80상승 12.5212:18 12/06
  • 코스닥 : 821.36상승 7.9812:18 12/06
  • 원달러 : 1312.50상승 1.312:18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2:18 12/06
  • 금 : 2036.30하락 5.912:18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