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 팬들, 안데르센 SNS에 테러… 살해 위협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리버풀 공격수 다윈 누녜스에게 박치기당해 쓰러진 크리스탈 팰리스 수비수 요아킴 안데르센이 리버풀 팬들로부터 SNS 테러를 당했다. 사진은 지난 16일 누녜스(왼쪽에서 두번째)에게 박치기당해 쓰러진 안데르센.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크리스탈 팰리스 수비수 요아킴 안데르센이 리버풀 팬들로부터 메시지 테러를 받았다.

안데르센은 지난 16일(이하 한국시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밤 3~400개의 메시지를 받았다"며 "팀을 응원하는 것은 이해하고 지지하는 마음도 알지만 존중하는 태도로 이런 테러를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안데르센은 인스타그램에 테러당한 메시지를 공개하며 인스타그램과 EPL에 대응해 줄 것을 호소했다. /사진=요아킴 안데르센 인스타그램
그는 그러면서 일부 메시지를 캡처해 공개하면서 "인스타그램과 프리미어리그가 잘 대응해주길 바란다"고 적었다. 공개된 메시지에는 본인과 가족에 대한 욕설과 협박, 저주 등이 담겼다.

이런 사태가 벌어진 이유는 지난 16일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상대 공격수 다윈 누녜스에게 박치기를 당한 것 때문이다.

박치기를 당한 것은 안데르센이지만 유튜브 등에 공개된 영상에선 심판이 보지 않는 곳에서 안데르센이 경기 내내 누녜스를 괴롭혔다는 것이 팬들의 입장이다. 실제로 영상에는 안데르센이 박치기당하기 전까지 경기 내내 누녜스를 밀치고 잡아당기는 등의 모습이 담겼다.

결국 후반 12분 화를 참지 못한 누녜스는 안데르센에 안면 부위에 박치기를 했고 곧바로 퇴장했다.
 

송혜남
송혜남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5.69하락 59.3818:05 10/04
  • 코스닥 : 807.40하락 33.6218:05 10/04
  • 원달러 : 1363.50상승 14.218:05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8:05 10/04
  • 금 : 1834.80하락 6.718:05 10/04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서울 핀테크 위크 2023 컨퍼런스' 개막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