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디지털 클러스터 통합 플랫폼 구축 나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10월 26일 마곡 본사에서 진행된 '식품산업 디지털 클러스터 구축 업무협약식'에서 오지영 아워홈 R&D Institute 원장(오른쪽)과 조기원 HACCP인증원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진행했다.(아워홈 제공)
글로벌푸드기업 아워홈(대표 구지은)이 데이터 기반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통해 디지털 대전환에 나선다. 아워홈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이하 HACCP인증원)과 '식품산업 디지털 클러스터 스마트 산업기반 조성' 사업 성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측은 ▲산지에서 소비자까지 식품정보 밸류 체인(Value Chain) 구축 ▲데이터 기반 스마트 공급망(Supply Chain) 관리 체계 구축 ▲협력사-고객 상생 협력 위한 정보 순환 생태계 조성 ▲실수 예방 시스템(Fool-Proof) 기반 스마트 제조시스템 구축을 통한 실시간 모니터링 ▲ICT 기술 활용한 재활용, 에너지 절약, 탄소저감 등 ESG 활동 강화까지 총 5대 중점 과제를 선정하고 공동 추진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아워홈은 정부 디지털 클러스터 사업에 2022년 식품업계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아워홈은 4개 협력사와 함께 2026년까지 식품산업 특화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공동 시스템을 개발해 온라인 공간에 조성할 계획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아워홈과 협력사들이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상호 연계되는 새로운 밸류 체인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라며 "우리나라 식품 산업 전반 경쟁력을 높이는 성공적 모델이 되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23:59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23:59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23:59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23:59 12/01
  • 금 : 2089.70상승 32.523:59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